default_setNet1_2

한장총 여교역자협 미혼모자 지원시설 ‘꿈나무’ 방문

기사승인 2019.08.28  02:40:36

공유
default_news_ad1
   
▲ 기도 중인 김희신 목사(중), 김다은 목사(우), 박미자 원장(좌)

(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 여교역자협의회(회장 김희신 목사)는 27일 미혼모자 지원시설 꿈나무(원장 박미자)를 방문, 시설 상황을 청취하고 미혼모자에 대한 효과적인 지원에 관한 의견을 나눴다.

여교역자협의회 회장인 김희신 목사는 박미자 원장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고 함께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김희신 목사는 “실제로 방문하여 보니 미혼모자의 자립 지원에 대하여 한국교회의 관심과 후원이 매우 필요함을 알게 됐다”면서 “어려운 때인 미혼모들이 자립을 위하여 학원을 다니고, 혹은 직장을 다니며 내일을 위한 준비의 과정에 한장총 여교역자협의회에서도 후원에 힘을 쓸 것”임을 밝혔다.

박미자 원장은 이에 “현재 꿈나무에는 5명의 미혼모와 5명의 자녀들이 거주하고 있으며 이들의 자립을 위하여 돌보는 것이 우리 기관에서 하는 일”이라면서 “지속적인 후원 약속 깊이 감사 드린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여교역자협의회 총무인 김다은 목사는소속 교단인 예장 한영을 대신하여 후원금을 전달하기도 하였다.

임영한 news@newsnnet.com

<저작권자 © 뉴스앤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