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교총ㆍ교회협, ‘코로나19 재확산 극복’ 협력 요청

기사승인 2020.07.03  07:38:11

공유
default_news_ad1

- 2일 공동기자회견 열고 입장문 발표.. "사회적 관심 교회에 집중"

   
▲ 성명서 발표 중인 양 기관 대표(왼쪽부터 교회협 윤보환 대표회장, 한교총 김태영 문수석 류정호 공동대표회장)

수도권은 물론 광주, 대전 등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한교총과 교회협(NCCK)이 한 목소리로 한국교회에 적극적 협력을 요청했다.

보수교계를 대표하는 한교총(대표회장 김태영 문수석 류정호)과 진보교계를 대표하는 교회협(대표회장 윤보환, 총무 이홍정/NCCK)는 2일 한교총 회의실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교회에 드리는 글 - 코로나19 재확산 위기 함께 막아냅시다’ 제목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입장문에서 양 기관은 “대한민국은 잘 대처했다고는 하나 여전히 매일 수십 명의 확진자가 나오고, 특히 몇몇 교회에서 확산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며 “이로 인해 사회적 관심이 교회에 집중되고 있음은 안타까운 일”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대한민국의 상황은 감염원을 알 수 없는 확진이 10%가 넘고 있어, 어느 누가 확진을 받는다 해도 이상하지 않은 상황이 됐다”면서 “특히, 다양한 곳에서 생업에 종사하고 있는 교인들 가운데 확진자가 나오는 것은 피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무증상 감염자가 방문한 교회에서 확산되는 것을 막는 책임도 우리 교회에 있다”며 “안전한 방역을 통해 확진자가 예배에 참여했어도 확산되지 않았던 여러 교회들처럼 모든 교회는 더욱 방역과 예방 지침을 재점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모든 교회는 주일 예배에서보다 예배 이외의 소그룹 모임에서 감염확산 사례가 나오고 있음을 주시하면서 세밀하게 방역활동을 펼쳐야 한다”면서 7월 여름철 다양한 프로그램을 앞둔 전국교회가 행사 축소 및 조정 등을 통해 코로나19 종식에 협력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입장문서 발표에 앞선 모두발언에서 한교총 대표회장 김태영 목사(예장통합 총회장)는 “교회가 1차 감염지는 아니지만 소모임 등을 통해 코로나19가 확산돼 교회가 고위험시설로 지정될 위험이 있다”면서 “교회의 여름 프로그램을 자제해 코로나19 재확산 위기를 함께 막아내자”고 호소했다.

교회협 대표회장 윤보환 감독(기감 감독회장직무대행)은 “정부가 염려하고, 국민이 우려하는 것 이상으로 한국교회는 최선을 다하고 있다. 앞으로도 잘할 것”이라면서 “한국교회가 연합해 환경의 핍박을 잘 극복하자”고 권고했다.

다음은 양 기관이 발표한 입장문 전문이다.

한국교회에 드리는 글

<코로나19> 재확산 위기 함께 막아냅시다
 

하나님 우리 아버지의 은혜와 평강이 한국교회 위에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코로나19 팬데믹을 맞아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해 한마음으로 합심하여 대응해주신 전국 모든 교회에 감사를 드립니다.

코로나19 발병 초기에는 몇 주 정도면 잠잠해질 것으로 기대했으나, 7월 1일 현재, 전 세계 185개국에서 1천 57만 명이 넘는 확진자와 51만 명 이상의 사망자를 내면서 여전한 불안으로 사회는 비정상 상태입니다.

대한민국은 잘 대처했다고는 하나 여전히 매일 수십 명의 확진자가 나오고, 특히 몇몇 교회에서 확산 상황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사회적 관심이 교회에 집중되고 있음은 안타까운 일입니다.

현재 대한민국의 상황은 감염원을 알 수 없는 확진이 10%가 넘고 있어, 어느 누가 확진을 받는다 해도 이상하지 않은 상황이 되었습니다. 특히, 다양한 곳에서 생업에 종사하고 있는 교인들 가운데 확진자가 나오는 것은 피할 수 없습니다. 그러나, 무증상 감염자가 방문한 교회에서 확산되는 것을 막는 책임도 우리 교회에 있습니다. 안전한 방역을 통해 확진자가 예배에 참여했어도 확산되지 않았던 여러 교회들처럼 모든 교회는 더욱 방역과 예방 지침을 재점검해야 합니다. 모든 교회는 주일 예배에서보다 예배 이외의 소그룹 모임에서 감염확산 사례가 나오고 있음을 주시하면서 세밀하게 방역활동을 펼쳐야 합니다.

특히, 7월을 맞이하여 교회의 여름 프로그램을 준비하기에 분주한 전국 교회에 간절한 마음으로 다음과 같이 요청하오니, 코로나19의 빠른 종식과 재확산 방지를 위해 함께 협력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1. 모든 교회는 방역당국의 권고에 따른 출입자 기록, 체온체크,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 거리 두기와 실내 방역, 환기에 더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2. 교회 안팎에서 진행하는 소그룹 모임과 교제 모임은 자제해 주시고, 꼭 불가피한 모임이라면 어디서든지 철저하게 방역준칙을 준수하시기 바랍니다.

3. 여름철 진행되는 성경학교와 캠프, 기도원 부흥회와 M.T, 수련회와 미션 트립 등 모든 행사를 계획 단계에서부터 취소 축소 연기를 고려해주시고, 온라인 진행을 적극 활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4. 여름 행사가 축소된 형태로 진행된다 하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방역을 철저하게 하며, 최소한의 시간만 함께 머무르며, 숙박과 음식물 제공을 피해주시기 바랍니다.

5. 한국교회의 모든 교인들이 일상의 삶에서 생활 속 방역에 최선을 다해서 책임 있게 참여하시며, 코로나19의 치유와 극복을 위하여 기도하시기 바랍니다.
 

2020년 7월 2일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김태영 목사, 류정호 목사, 문수석 목사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회장 윤보환 감독, 총무 이홍정 목사

 

이병왕 기자 wanglee@newsnnet.com

<저작권자 © 뉴스앤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