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황희 신임 문체부 장관 한교총 인사차 내방

기사승인 2021.02.18  01:07:40

공유
default_news_ad1

- "힘든 시기 종교 역할 중요" 강조하며 교계의 도움 요청

   
▲ 왼쪽부터 소강석 목사, 장종현 목사, 황희 장관, 이철 감독

황희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7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총연합(이하 한교총) 사무실을 찾아 대표회장단에게 신임 인사와 함께 대담했다.

황 장관은 "어려운 시기 장관의 소임을 맡게 돼 막중한 무게감을 느낀다"며 "26년간 정치생활을 하면서 모르면 물어봐야 된다는 것을 배운 만큼 기독교계와 더욱 소통하겠다"고 인사말 했다.

이어 "대한민국 사회가 어렵고 힘들 때마다 교회가 중요한 역할을 해 왔듯이 종교의 역할은 더욱 커졌다"며 "교계 의견을 잘 경청하고 잘 반영될 수 잇도록 노력하겠다. 자주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한교총 대표회장단은 장관 취임을 축하한 후, 어려운 시기에 종교문화예술계가 국민을 위로할 수 있도록 문체부에서 힘써 줄 것을 요청하는 한편, 기독교가 황폐화된 우리 국민들의 마음을 위로할 수 있도록 문체부가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임영한 news@newsnnet.com

<저작권자 © 뉴스앤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